타이틀^^

HOME > NEWS > 공공디자인

지역 공간자산 재발견 ‘공공디자인 국제세미나’ 개최

왕이엔 교수 초청 사례중심의 지역자산 기반 창조적 도시재생

조미진 기자   |   등록일 : 2018-12-14 15:04:07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부산시청 전경/자료=부산시]

[도시미래=조미진 기자] 부산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공간 자산에 대한 논의의 자리가 마련됐다. 

부산시는 14일 오후 3시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더 나은 공간문화를 위한 ‘공공디자인 국제세미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날 시에 따르면 이번 국제세미나에는 역사 및 산업적 우수 지역자산을 기반으로 지역 경제·문화·거버넌스에 활력을 더하고, 지역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지역자산을 새 관점에서 논의할 계획이다.

세미나 1부는 지역자산 기반의 도시재생에 대한 연구 중 인 왕이엔(Yi-Wen Wang) 중국 시안교통리버풀대학교(Xi’an Jiaotong-Liverpool University) 교수와 초량 왜관의 관점에서 본 부산 원도심 도시재생 사례를 연구한 강동진 경성대 건설환경도시공학부 교수의 발제로 이뤄진다.

2부에서는 양재혁 동아대 건축학과 교수와 박윤미 이화여대 미래사회공학부 교수를 중심으로 토론과 질의답변이 진행된다.

부산시 관계자는 “전문가와 시민이 소통해 부산의 공간자산의 가치를 재발견하고 앞으로 건축의 발전방안을 모색하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happiness@urban114.com
<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본 기사의 저작권은 <도시미래>에 있습니다.>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도시미래종합기술공사 배너광고 이미지

우측 매물마당 배너